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다르다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 2021/02/14 [21:04]

다르다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시간 : 2021/02/14 [21:04] | 조회수 : 17

 

  © 한국예술문화타임즈



<다르다!>                         <Different!>

                                            Harim

 

늘 걷던 산길이 다르다.             Different is the path taken every day.  

늘 보던  나무가 다르다.            Different are the trees seen every day.

늘 불던 바람이 다르다.             Different is the wind blowing every day.

 

조각달 숨어버린 저 하늘은          The sky hiding the waning moon

어제의 그 하늘이 아니다.           Is not the sky of yesterday.

 

내 발자국 소리가                  My footsteps at the dawn

새삼 낯선 새벽길.                  Are suddenly so strange.

(21.02.09.)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