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마음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 2021/02/14 [21:02]

마음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시간 : 2021/02/14 [21:02] | 조회수 : 14

 

  © 한국예술문화타임즈



 

<마음>                            <Feeling>

                                            Harim

 

산바람 쌀랑해도                   In the night wind chilly,

맘 포근한 새벽 산길.               Walking early in a comfortable feeling.

 

가는 겨울이 좋아서?               Pleased by the passing winter?

오는 봄이 반가워?                 Welcoming the coming spring?

 

아니지, 아니야,                    No, no, oh, no.

아직 그건 아니고,                  Its not yet so.

 

떡갈나무 갈잎 사이로               Among the colored oak leaves

맑은 별들 반짝여서!                Stars are shining so clear.

(21.02.08.)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