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깨어남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 2021/02/14 [21:00]

깨어남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시간 : 2021/02/14 [21:00] | 조회수 : 17

 

  © 한국예술문화타임즈



<깨어남>                          <Waking>

                                             Harim

 

뾰족 뾰족 겨울눈                  Winter buds sprouting sharp

연둣빛 노루발톱.                   Are like deers toe nails.

 

꽃이 될까 잎일까                  For flowers or for leaves?

아무려면 뭐 어때?                 Who cares whatsoever?

 

구국이 새벽 울음                  Wild doves crying early

촉촉한 숲 기지개.                  And the moist wood is stretching.

(21.02.06.)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