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진 옹기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 2020/08/03 [11:07]

깨진 옹기 / 霞 林

황우상작가 | 기사입력시간 : 2020/08/03 [11:07] | 조회수 : 17

 

  © 한국예술문화타임즈



<깨진 옹기>                                 <A Broken Pottery>

                      林                                 Harim

 

사금파리에                                 A piece of broken pottery

하늘이 담겨 있다.                 Is containing the whole sky.

 

비 오는 아침.                                 On a rainy morning.

(20.07.29.)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