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장자의 8가지 과오 소통 전에 한 번은

백우기자 | 기사입력 2019/12/09 [00:02]

SNS, 장자의 8가지 과오 소통 전에 한 번은

백우기자 | 기사입력시간 : 2019/12/09 [00:02] | 조회수 : 41

  

▲     © 한국예술문화타임즈

 

 

장자의 8가지 과오 (소통 전에 한 번은 ...)

?莊子가 말하는 習慣的으로 저지르는 8가지 過誤

1. 자기 할 일이 아닌데 덤비는 것은 '주착(做錯)'이라 한다.

2. 상대방이 청하지도 않았는데 의견을 말하는 것은 '망령(妄靈)' 이라 한다.

3. 남의 비위를 맞추려고 말하는 것을 '아첨(阿諂)'이라고 한다.

4. 시비를 가리지 않고 마구 말을 하는 것을 '푼수(分數)' 적다고 한다.

5. 남의 단점을 말하기 좋아하는 것을 '참소(讒訴)'라고 한다.

6. 남의 관계를 갈라놓는 것을 '이간(離間)질'이라고 한다.

7. 나쁜 짓을 칭찬하여 사람을 타락시킴을 '간특(奸慝)'하다고 한다.

8. 옳고 그름을 가리지 않고 비위를 맞춰 상대방의 속셈을 뽑아보는 것을

'음흉( 陰凶)'하다고 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